본문 바로가기
In MY life/떠드는 대로

평양이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by 코드네임피터 2011. 3. 16.

Pyongyang Style from Steve Gong on Vimeo.

http://www.newdaily.co.kr/news/article.html?no=73330
뉴스데일리에서 발췌!

한민족이나 다른 국기를 사용하고, 다른 이념을 가지고 있는 좁은 땅덩어리의 우리의 모습을 보자.
어렸을 때부터 학교에서는 안보 교육을 한다는 취지로, 백일장/포스터 등의 주제로 '통일' 이라는 내용을 이야기해 왔다.
오죽하면, 아직도 기억나는 노래~ 우리의 소원은 통일 ♬ 꿈에도 소원은 통일 ♩ 을 아직도 기억할까~?

나이를 먹어가면서, 그 안보라는 단어는 언제부터 인지 정치인들의 가십거리처럼 느껴질정도로 멀어졌다.
나이를 조금 더 먹어가면서 한민족인 그들의 삶이 궁금해지곤 했다.

죽음을 무릎쓰고 탈출하는 탈북자들...
식량난에 아이들은 고통 받고...
심지어는 핵에 대한 이슈마저도.


위 동영상을 보면 평양에서 있었던 일상을 고대로 올려두었다.
깜짝 놀랜 것은 완전 낙후되었을 것으로 생각한 그들의 평양은 지하철도... 깔끔한 이발소도 있었다.

단지 낙후된 것으로만 알고 있던 내가 참으로 한심하기 까지 했다.
다들 동영상을 보시고, 평양의 일상을 한번 살펴보시죠!

Written By 밤의카사노바

댓글0